[칠곡]경상북도시장군수협의회,“영남권 신공항건설 영남권 5개 시·도 사전 합의가 반드시 전제돼야”

기사등록 : 2020.11.20 (금) 08:24:35 최종편집 : 2020.11.20 (금) 08:24:35      

경상북도시장군수협의회(회장 백선기)는 19일 포항시 청송대에서‘김해신공항 백지화 철회’와‘영남권 5개 시·도 합의’를 통해 신공항사업을 추진할 것을 강력히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성명서에 따르면“국무총리실 산하 김해신공항검증위원회의‘김해신공항 건설 사실상 폐기’발표에 대해 510만 대구·경북 시도민은 결단코 수용할 수 없음을 밝힌다”며“김해신공항은 20여 년 이상의 논의와 치열한 유치 경쟁에서 영남권 5개 시도의 합의와 세계 최고 권위의 공항건설 전문기관의 점검을 거쳐 결정된 것”이라고 강조했다.



경상북도시장군수협의회는 특히“일부지역과 정치권을 중심으로 사업 백지화는 물론 향후 입지까지 공공연히 거론되고 심지어 입지 적정성검토 용역비까지 예산에 반영하는 어처구니 없는 상황이 벌어졌다”며“가덕도 신공항 건설을 기정사실화하며 특별법 제정을 운운하는 일부 정치권의 행태에 경악을 금치 못한다”고 성토했다.

또“대구경북은 전문기관의 용역 결과에 따르겠다는 5개 시도의 합의를 존중해 김해공항 확장안을 받아들였다”며“부·울·경의 억지스러운 재검증 요청에도 1천3백만 영남권 시도민의 염원인 영남권 신공항의 성공적인 건설을 위해 대승적으로 수용했다”고 언급했다.

따라서“영남권 시도민의 염원이자 미래가 달린 김해신공항 건설사업을 당초 계획대로 추진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며“특히 앞으로 진행되는 모든 절차에 대해서는 반드시 영남권 5개 시도의 합의 과정을 거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한편 백선기 경상북도시장군수협의회장은“김해신공항검증위원회의 이번 결정은 신공항 건설사업의 원칙과 공정, 절차적 정당성을 부정했다. 정권과 단체장이 바뀌었다고 합의를 번복하면 국가정책에 대한 기본 신뢰가 훼손된다”며“이번 검증에서 제기된 기술적인 부분을 보완해 김해 신공항 건설을 반드시 추진할 것”을 요구했다.

기사등록 : 경북연합방송 / gumisun@daum.net

# [경북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방문자 의견
  방문자 의견이 총 0개 등록되어 있습니다.
 
나의 의견 작성하기 *기사에 대한 의견은 실명제를 실시합니다.
 
등록된 방문자들의 의견 입니다.

등록된 방문자 의견이 없습니다.

 
 
검색어 TOP10
조합장
媛뺤떊二
議곗꽦吏
??
鈺곌퀣혙源
김주수
신공항
鈺곌퀣占쎄퉮占
주민투표
의성
많이 본 뉴스
[성주]고대인의 삶과 죽음을 전..
[영천]‘별’을 품은 보현산댐..
[청송]가을철 소나무류 무단이..
[영덕]김사열 국가균형발전위원..
[군위]2021년도 예산, 3,385억..
[김천]수영 한국신기록의 산실..
[구미]교통 체증 심각했던 구미..
[김천]코로나-19 재확산 NO, 중..
[구미]제57회 무역의 날 시상식..
[구미]구미 복지비전 토론회,..
[고령]새마을운동 50주년기념비..
[경산]경산지식산업지구 2단계..
[김천]김천 이승섭 기관사 100..
[구미]여성친화도시 시민참여단..
[청송]국민 선택 받은‘청송사..
[구미]「북(Book)-런치」를 아..
[구미]시설공단 에코누리 탄소..
[경주]소 결핵·브루셀라 일제..
[상주]2020년 상담 지도자 교육..
[상주]유튜버 빨간토마토가 전..
포토 뉴스
[의성]의성문화원 우리가락사랑회, 2017실버문화페스티벌 '샤이니스타를 찾아라!' 본선진출